Triple Cinema Penthouse / Penthouse

Accommodation::

One Queen Size Double bed / Bathtub or shower / All beds are fitted with duvets / Separate toilets facilities in most rooms / Telephone / Cable TV / Wireless internet connection / Room with a balcony

Price:

정상가격 : 1,500,000 KRW

주중 :

385,000 KRW(부가세포함/최대4 인)

주말(금요일 & 토요일) :

495,000 KRW(부가세포함/최대4 인)

**키즈 테마(아동용 텐트 & 풀장) 이용 시

호텔로 사전 문의 부탁드립니다.

(만 8세까지 이용 가능)

**3인 이상 가족 외에 혼숙불가합니다

T : +82 2 507 0505

**촬영(화보,영상,프로필,졸업작품 등)문의:

info@snowhotel.co.kr

About

끝을 가늠할 수 없는 검고 깊은 복도에 들어섭니다. 나를 마주하는 순간, 복도의 끝은 드러납니다. 커튼을 젖히고 안으로 들어서면 방에서는 볕이 쏟아집니다. 화이트아웃. 눈이 적응할 겨를도 없이, 방안을 채우는 낮선 패턴과 기울어진 천장은 한참을 쳐다봐야 끝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 층 더 오르기 위한 내부 계단은 천창 아래 빛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벽을 사이에 두고 깊고 어두운 복도와 날카롭게 만나고 있습니다. 빛과 어둠의 극명한 대립을 경험한 채, 기울어진 높은 방에 도달합니다. 창밖의 ‘밖’을 볼 수 있는 덕에 실은 내가 오른 곳이 (고성古城에 홀로 선 탑처럼) 꽤 높은 방이라는 것을 알게 됩니다. 계단 벽에 커튼을 젖히면 검은 구멍 속 ‘철장’이 보입니다. 안으로 들어서면 ‘검고 깊은 복도’ 위 허공에 서게 됩니다. 지나온 길을 내려다보지만 흐르는 검은 물을 보는 것만 같습니다. 다시 방. 기울어진 창 옆에 귀 모양의 좁은 통로로 아랫방의 소리가 전해집니다. 빛이 섞인 소리를 따라 낮은 발코니까지 나가 서면 그 풍경에 관여할 수도 있습니다. 이처럼 (불안을 포함한) 모든 것들이 그 탑 같은 방에서 만나게 됩니다. 기묘하게 하나가 됩니다.

Triple Cinema Penthouse / Penthouse

Accommodation::

Double beds / Bathtub or shower / All beds are fitted with duvets / Separate toilets facilities in most rooms / Telephone / Cable TV / Wireless internet connection / Room with a balcony

Price:

Regular Price : 1,500,000 KRW
Weekdays : 385,000 KRW(Tax Included/2Person)
Weekend : 495,000 KRW(Tax Included/2Person)
T : +82 2 507 0505

** Shooting Inquiry: info@snowhotel.co.kr

About

Stepping into the darkened and deep corridor hardly predicting the end; the moment to face you, the end of the corridor is revealed. Upon entering the room drawing the curtains the stars is poured into it. White-out; without adapting your eyes, the room in strange patterns and the slanted ceiling make it difficult to recognize the end of the room. The internal stairs for going up is full of sunshine below the skylight. It leads to the darkened and deep corridor passing through the wall. Experiencing the stark difference between the light and the darkness, you reach the slanted lofty room. Seeing the ‘outside’ through the window makes you realize you are in a quite high place. Drawing the curtains on the stair wall reveals the cage in the black hole. Stepping in makes you feel like standing in the air of ‘the black and deep corridor’. Looking down the passage is like seeing the black stream. In the room again; the sounds from the detached room come in through the narrow passage. Standing on the low balcony led by the sounds mixed with the light makes you come in on the landscape. Thus, all the things including the anxiety meet in the room like a tower. Surprisingly, they become 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