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호텔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위대한 노고가 온 곳에 스며있습니다.

“그곳에 머무는 것만으로, 존재하는 것에 깊이 도취되게 만드는 호사스러움이 있습니다.
시선은 공간 속의 재료에 이르고 재료는 시선이 놓이는 장소가 됩니다.   놓인 상황을 담담히 받아들이는 모습이
공간에 나타나고 재료와 감각은 서로 배려됩니다.   이로써 많은 것이 새로이 느껴집니다.”  - 1990uao

3 / 12

ROOMS

  • Triple Cinema Penthouse
    Triple Cinema Penthouse

    빛과 어둠의 극명한 대립을 경험한 채, 기울어진 높은 방에 도달합니다.

    view 
  • Spa & Pool Pent House
    Spa & Pool Pent House

    큰 창으로 쏟아지는 햇볕을 잘게 부셔서 수증기처럼 올리는 수영장에 있습니다.

    view 
  • Down Suite
    Down Suite

    따뜻하고 부드러운 나무와 단단하고 화려한 무늬의 돌이 아름다운 조화를 이루는 객실입니다.

    view 
  • Cube Suite
    Cube Suite

    조명이 대포처럼 빛을 쏟아내자 벽과 바닥은 모서리를 잃었고, 돌과 벽지가 그리는 ‘경계의 선'은 의심스러운 모서리로 새롭게 만나게 됩니다.

    view 
  • Illusion Suite
    Illusion Suite

    서로가 이어져 있는 이유는 본래 하나였던 것을 파고 덜고 펼쳐서 내부를 만들었기 때문인지도 모르겠습니다.

    view 
  • Dome Suite
    Dome Suite

    건물 외벽의 오래된 벽돌이 여러 개의 작은 구멍으로 들어와서 (고래 뱃속처럼) 건물의 뱃속 같은 장소를 이룹니다.

    view 
  • Mirror Suite
    Mirror Suite

    한 벽이 열리자 맞은편의 벽이 깊숙이 들어서는 것 같습니다. 본래 크기를 두 배로 만들어 주는 것은, 거울보다는 그 벽의 검고 흰 빛들인지도 모릅니다.

    view 
  • Forest Suite
    Forest Suite

    침실 벽의 (사실 같은) 거짓 벽화는 익숙한 풍경을 낯설게 만들고, 빛이 따라 오르는 기울어진 벽은 벽화로 인해 안과 밖이 전도顚倒된 풍경으로 시선을 집중하게 도와줍니다.

    view 
  • Ballroom Suite
    Ballroom Suite

    바깥에 쓰여야할 나무판이 방안에 깔리고 안에 있어야할 재료가 발코니로 나가 있는 이 모양새는, 역시나 안과 밖에 모두 쓰일 법한 거대한 대리석을 가운데 두고 낯설게 만나고 있습니다.

    view 
  • Geneva Suite
    Geneva Suite

    타일은 방과 욕실에 바닥으로 놓이고 벽돌이 발코니와 방을 잇는 벽으로 서는 동안, 흰 면은 천장과 벽을 만들며 벽돌벽을 나누기도 합니다.

    view 
  • Pine Deluxe - Twin
    Pine Deluxe - Twin

    시선은 긴 벽을 빗각으로 맞고 튕겨져, 아직 보이지 않는 방의 다른 모서리로 사라집니다. 바닥과 벽의 나무도 같은 방식으로 긴 방에 이어져있습니다.

    view 
  • White Deluxe
    White Deluxe

    문을 열면 반드시 만나게 되는 금장의 기둥과 벽은 우물의 맑은 물을 퍼 올리듯 그 빛을 방으로 전해줍니다

    view 

Photos

You Are Always Welcome

T. +82 2 507 0505
F. +82 2 529 2067
1594-4, Seocho-dong, Seocho-gu, Seoul, Korea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594-4
소설 호텔

info@snowhotel.co.kr